본문 바로가기

ETC

소망

꿈을 꾸었다.

 

꿈 속에 들린 작은 상점가를 지나는 도중에 어디서인가 들려온 바비 킴의 목소리.

 

"나안~ 내가 맞는 끝 날이 슬픔이 아니기를 바래~"

 

"마치 코메디 속에 개그처럼 말이야.~~"

 

특유의 소울이 서린 목소리와 가사에 가슴이 메이어 꿈에서 벗어났지만 잠에서 깨어난 순간에도 노래가 들리는 듯 하다.

 

실제 그 노래는 없었지만 말이다.

'ETC'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생망 이그죽  (0) 2020.08.02
펑펑 터진다  (0) 2020.07.28
소망  (0) 2020.07.18
일본어 공부 진행중.  (0) 2020.07.17
부캐도시 -1-  (0) 2020.06.29
apple의 뉴럴 디바이스 네트워크  (0) 2020.06.25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