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Game Design

비구름 자장가

by 게임혼 2022. 11. 13.

한 여름 어미가 밭에 나간 사이 마루에 올라간 아기는 잠을 청하네

먼길 떠나 구름되어 찾아온 아비는 하늘 아래 다가가지 못하고

 

아기 위해 비구름 되어 비를 내리네

또옥 똑 또옥 똑 잘 자거라 아가야.

 

아비가 남긴 반가운 비 소리를 들으며

또옥 똑 또옥 똑 잘 자라 우리 아가.

'Game Design' 카테고리의 다른 글

딸기에 날개를 달아  (0) 2022.11.13
땅벌 한마리 죽었더라.  (0) 2022.09.23
8개의 달걀  (0) 2022.05.15
울지마라 하지마라  (0) 2022.04.16
[단편] 나는 죽어야 한다.  (0) 2022.03.30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