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ETC

공포의 시작...

두려움에 잠이 오지 않는다..

 

GME가 생각보다 낮은 가격대에서 스타트를 했기 때문에 더욱..

 

50.80에서 시작될거라 보았는데 49.99에서 된걸로 나오면서 뒤숭숭했던 꿈이 생각난다.

 

은행은 파산하고 사람들은 공포에 시달리는 꿈.

 

설마 그럴리는 0%에 수렴하지만 나는 나와의 약속대로 오늘 쌀을 사고 통조림을 사겠다.

 

그리고 게임은 더 만들 것이다.

 

유전무죄 무전유죄의 세계가 뒤집어 지도록..

 

어차피 잠이 부족해서 나온 망상일 뿐.

'ETC' 카테고리의 다른 글

파멸적인 차트가 있다면  (0) 2021.03.02
가상 전쟁 시나리오  (0) 2021.02.27
공포의 시작...  (0) 2021.02.25
GME 오늘 종가는 얼마가 될 것인가?  (0) 2021.02.23
뉴스의 장벽이 허물어진 시대  (0) 2021.02.18
자금이동 시나리오  (0) 2021.02.15